'러브 미 이프 유 데어' 사람들 사이에서 꾀 유명한 것 같았고, 평점도 높아서 보기전에 상당히 기대를 했다. 기대가 컸던 탔일까? 아니면 내 스타일이 아니였던 걸까? 개인적으로 상당히 실망이 컸던 영화이다.


실망스러웠던 영화 '러브 미 이프 유 데어'


조잡스럽고 산만한 구성
이 영화의 가장 주요한 소재는 바로 두 남녀가 어릴적 부터 함께 즐기던 '내기'라는 소재이다. 두 남녀는 성인이 되어서도 내기를 즐기며 함께하게 되는데, 빈번하게 계속되는 이상한 내기는 영화를 조잡스럽고 산만하게 만들기에 충분했고, 또한 두 남녀의 관계만 더욱 애매모호하게 만들어서 이들이 사랑하는 것인지 좋아하는 것인지 제대로 알 수가 없었다.
남녀의 사랑을 내기라는 틀에 억지로 끼워맞추려고 하다보니 부자연스러움만 가득했다.

줄리앙과 소피의 내기의 상징 '사탕상자'


사실적이고 담백한 모습이 필요했던 영화
감독이 독특하고 신선한 멜로영화를 만드는데 너무 집착한 탔일까? 줄리앙과 소피의 내기는 점점 더 스펙터클해 지는 반면 사실적이고 담백한 모습과는 점점 더 멀어져만 갔다. 장난감 부수듯 쉽게 결혼식을 망쳐버리고, 말 한마디로 십년간 결별하고, 나중에는 서로의 잘 살아가던 가정을 휴지조각 버리듯 간단하게 떠난다. 이 영화는 우리 영화 '봄날은 간다'에서 보여주었던 현실적이고 잔잔한 사랑의 모습은 찾아보기 힘들었고, 그렇다고 해서 '지금 만나러 갑니다'에서 보여주었던 비현실적이지만 큰 감동도 없었다. 이렇듯 이것도 아니고 저것도 아닌 현실성이 결여된 모습은 보는 사람의 공감을 이끌어내기 어려웠다.



억지스러웠던 결말

사실 많은 사람들이 감동을 받은 부분이 '러브 미 이프 유 데어'의 마지막 장면일 것이다. 하지만 개인적으론 가장 최악의 장면이 바로 마지막 장면이었다. 이 영화의 마지막 장면이 너무 유명하다 보니 영화를 보기 전에도 결말은 알고 있었는데, 나는 그 결말이 세상의 반대가 너무 심하고 둘이 사랑할 수 없는 어떠한 이유 때문에 죽어서라도 영원히 함께하기 위해서 그런 것으로 대충 짐작했었는데, 막상 영화를 보니 두 남녀가 굳이 시멘트 속에 파묻혀야 할 이유도 전혀 없었을 뿐더러, 둘의 사랑이 그정도로 애절하고 절실하다고 느껴지지도 않았다. 

영화의 거의 마지막까지 어영부영하던 두 남녀가 영화의 막판에 갑자기 세상 그 어떤 연인도 우스울 정도의 사랑을 하고 있었고, 두 남녀가 서로를 끌어안고 시멘트속으로 파묻히는 충격적인 장면은 어떤 사람들에게는 감동으로 잘 포장되서 전달되었을 수도 있으나 개인적으론 그런 억지스러운 감동 사로잡기식의 결말이 상당히 불쾌했고, 실속은 전혀 없고 겉 멋만 잔뜩 든 영화로 보여졌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bonobo007.tistory.com BlogIcon amuse 2011.01.04 12: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인적으로 맨날천날 들고다니던 저 사탕상자 상당히 꼴보기 싫었다 ㅋ

  2. 2011.01.16 02: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bonobo007.tistory.com BlogIcon amuse 2011.01.16 21: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니요 저도 영화 처음 시작할때 남자주인공의 그멘트를 알고있습니다 ㅋㅋㅋ 그런데 남자의 내기때문에 시멘트에 묻히는 것이 부자연스럽다는 말이죠ㅋㅋ 가령 집안의 반대나 세상의 반대, 혹은 둘이 사랑할 수 없는 예를 들면 배다른 남매 등 이런 관계라서 즉 현세상에서는 도저히 사랑할 수 없는 상황이라서 동반 자살을 택한 거라면 감동스럽지만 이영화는 그런 인과 관계가 부족하고, 제눈에는 마지막장면을 멋지게 보이려고한 가식정인 감동만들기 인것 같네요 ^^ 뭐 제 생각입니다ㅋㅋ

  3. Favicon of http://blog.daum.net/teriouswoon BlogIcon 테리우스원 2011.01.17 10: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 보고 실망이 되면 기분이 찜찜한데 어쩌죠
    날씨가 너무 추워요 즐거움으로 승리하시길

    사랑합니다 행복하세여

  4. 김단비 2011.01.31 18: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방금 영화 보고 와서 이 글을 보니 공감이 가네요..
    애절하지도 않아보이고.. 내기로 인해 정말 혼잡스러웠긴 했죠..;;
    다른사람들은 모르겠네요... 사고방식이 꽉 막힌 제 탓인걸까요?
    신선하긴 했지만,,;; 감동이 남진 않네요.,,;; 어떻게 해석하느냐에 따라서
    영화의 평점이 달라지겠죠? ㅎㅎ
    글 잘 봤습니다^^

  5. 원미코 2011.02.04 17: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그래요 ! 죽어야 햇을 정도로 그렇게 절박한 상황이 아니였는데;;
    정말 난해 했어요.
    글 잘 봣어요 정말 공감되네요

  6. 2011.02.18 19: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공감.....왜죽어?????????이해안됨음
    진짜절박한상황도아니고 내내잘보다가 잉??????햇던영화.....답답햇음...ㅋㅋ

  7. 너무좋았는데! 2011.03.18 02: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람마다 개인차가 심한 영화인것같아요;;ㅋㅋ
    개인적으로 이영화는 저에게 너무나 신선한 감동을 주었거든요ㅎ
    몇년전에 이 영화를 처음 봤었는데 그땐 제가 너무 어렸는지 몰라도 영화줄거리가 너무나 황홀했어요~!
    일반적으로 사람들이 생각하는 사랑의 시각을 좀 다르게 해석한 영화라서
    그게 전 너무 환상적이었던것 같아요ㅋㅋ
    사람마다 사랑에 대한 환상이 있잖아요. 로맨틱한 사랑/부드러운사랑/격정적인사랑//
    근데 뭐랄까 '러브미이프유데어' 이 영화는 제가 하고싶은 그런 사랑의 환상을 그나마 비슷하게 표현한 영화랄까요?
    남녀가 사랑한다는것을 1차적인 시각으론 설명할수없는..
    사랑이라것은 사람의 말로는 도저히 표전할수없는 것이랄까;;;ㅋㅋㅋㅋ
    여튼 저에게는 너무나 좋았던 영화였던것같아요.
    근데 마지막 엔딩씬은 저도 좀 의아했던게 살은건지 죽은건지 답답하긴 하드라구요ㅋㅋ
    시멘트에있다가 노년의모습이 나와서;;ㅋ
    그래도 좋았습니다. 개인적으론 이런 영화가 계속 나왔으면 좋겠네요~~

  8. 후치 2011.05.19 10: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쎄요..너무나 사랑했지만
    그마음을 들킬까 언제나 내기뒤에
    숨어 왔던남녀
    10년 후에야 서로가 서로에게
    너무나 절실한 사람임을 깨닫고
    더이상 서로에게 상처주지
    않으려고 그런 결말을 택한건
    아닐까요? 마지막 눈감는 순간
    그둘은 서로 같은 꿈을 꾸며 행복속에 잠들지 않았나하는 개인적인
    생각입니다

    • ㅎㅂ 2012.12.19 02:14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이렇게 생각했어요 그래서 슬퍼도
      그럴순 없다고 거부할수도 없는 결말이라고 생각했구요~
      글쓴님이 본인 생각안에서만 보시고 저 결말이
      말도 안된다고 단정짓는것이 좀 답답했네요
      개인의 시각차이가 정말 큰 차이인것 같아요~.~

    • Favicon of https://bonobo007.tistory.com BlogIcon amuse 2016.05.16 10: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서로가 절실한 사랑임을 깨달은 두 남녀 주인공은, 현실속에서 그런 사랑을 나누지 못할 이유와 명분이 없었다는 것이 핵심입니다. 그러니까 세상의 반대도 아니면 하늘이 둘을 갈라놓은 것도 아닌데.... 진정한 사랑임을 깨달은 두 남녀가 굳이 왜 죽음을 택해야하는가?라는 의문이죠... 부자연스럽지 않나요 정말 ㅎㅎㅎㅎ

  9. 2012.05.20 22: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0. 2012.05.20 22: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1. 프이 2013.01.12 23: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결말도 내기인줄 알았눈데ㅠㅠ
    결국 둘다 죽는건가요?
    전 내기로 이해했다는..ㅎㅎ

  12. 릴롱궤 2013.02.28 12: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저는 이영화의 좋은점이자 나쁜점은 열린결말이라고 생각해요
    영화끝에 두가지 장면이 나오죠 시멘트 장면과 노년장면
    제 주관적인 관점으로는 시멘트 장면은 은유라고 생각합니다. ㅋㅋㅋㅋ
    작성자분이 실망스러웠던점이 결말이 억지스럽다는 것같은데요
    만약 시멘트장면이 현실이라면 그건 정말 영화적이고 말도안되는 것이 되버리고
    그게 은유라면 황홀한 장면이 돼버리는 것같아요 ㅋㅋㅋ
    현실적으로 사람이 안에 있는데 시멘트를 붓는다는건 말도 안되잖아요 공사장 인부도 다 보고있었는데 ㅋㅋㅋ
    제생각에는 그 시점부터 내기를 그만두고 오래오래행복하게 살았다~
    라는 아주 해피엔딩이 되는것같습니다 ㅋㅋㅋㅋ
    어찌됏든 사랑스러운 영화네요ㅋㅋ

  13. 쿨푸딩 2013.03.29 17: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신선하긴한데 끝으로 갈수록 불쾌한 영화라고 생각했어요. 보고나서 기분이 찝찝...정신사납기도 하고..뭐 쨌든 사람나름이죠, 시점의 차이ㅋ

  14. BlogIcon ㅂㅂ 2014.07.16 14: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기 의견에 공감한 사람한테만 덧글다시는거 별로 보기안좋아보여요

    • Favicon of https://bonobo007.tistory.com BlogIcon amuse 2014.07.18 2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모든분들의 댓글에 답변을 달아드리고 있는걸요?? ㅋㅋㅋ

    • BlogIcon ㅁㄴㅇㄹ 2016.05.16 07:51  댓글주소  수정/삭제

      옛날 글이지만 저도 이 생각했는데 다 달았단 주인장 댓에 ??.. 안달린 댓 있는대여..

    • Favicon of https://bonobo007.tistory.com BlogIcon amuse 2016.05.16 10: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죄송합니다 ^^ 저는 아직 약소한 블로그 운영자라서 달리는 모든 댓글에 답글을 달자는 주의인데,,,, 하루종일 블로그만 하고 있지는 않다보는 몇분 빠졌나 보네요 ㅎㅎ그래도 이 영화는 역시 부자연스럽고 실말스러워요 ㅎㅎㅎ 왜냐하면 두 남녀 주인공이 서로 진정 사랑했다면, 현실에서 두사람이 충분히 사랑하며 살아갈 수 있었기 때문이죠... 굳이 두사람이 사랑을 멋진 죽음으로 승화시켜야할? 이유와 명분이 안느껴진다는 것이 결국 핵심이죠 ㅎㅎㅎㅎ

  15. ㄹㄹ 2017.09.13 04: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태클 걸 걸로 걸어야지 자기 블로근데 자기 마음대로 하는거 아닌가요? 윗분들 사고방식 참 이상하시네 지들 인생영화에 혹평하셔서 불편하신가봄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