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화책 추천 : 한국 만화의 수(秀)작 '살례탑'

 

 

 

사실 나는 정말 애국심이 불타는 청년이다. 우리나라의 기술력이나 영화와 음악 등의 예술 그리고 아름다운 금수강산 까지 다른 어떤 나라들 보다보 뒤지지 않는다고 생각한다. 특히나 바로 인접해있고 항상미묘한 긴장감이 흐르는 이웃 나라인 일본과의 비교에 있어서는 훨씬더 자부심을 느끼는 바이다. 그러나 정말 몇몇 부분에 있어서는 일본을 인정하지 않을 수 없는데 그 중 하나가 바로 일본의 만화이다. 일본 만화들의 탄탄한 스토리나 기발한 상상력 그리고 방대한 스케일 앞에서 사실 한국만화는 2% 정도 부족한 느낌을 지울 수 없다. 그러나 이러한 일본 만화들의 강세 속에서 일본 만화와 견주어도 전혀 손색이 없을, 아니 그 이상인 한국 만화의 수(秀)작이 있었으니 바로 '살례탑'이다.

 

살례탑(1 - 11권) 완결


 

살례탑은 알사람은 다 알고 모르는 사람은 모르는 그런 작품이라고 할 수 있는데, 이유인 즉슨 내 주변의 사람들은 거의 모르는 반면에 인터넷에서 검색을 했을 경우 정말 많은 사람들에게서 인정 받고있는 그런 작품이다.           

 

 

살례탑?

제목의 살례탑은 다보탑이나 석가탑 같은 어떤 탑을 뜻하는 것이 아니고, 몽고 초기의 장군의 이름으로 살례탑, 살리태, 살리타이 등으로 불려지던 실존 인물의 이름이며 만화속 등장 인물이다.

 

 

탄탄한 스토리

주인공 김문빈은 매달 생활비나 용돈을 꼬박꼬박 줄 뿐 늘 차가운 태도로 일관하는 부모님의 무관심 혹은 외면에 삐뚤어진 불량학생이다. 그러던 어느날 수영장에서 늘 꿈에 나타나던 처녀 귀신이 그의 발목을 잡아 그는 의식을 잃게된다. 그리고 그는 770년 전의 고려시대 김경손 장군의 아들 김사경으로 깨어나게되면서 주인공 김문빈은 원치도 않던 고려시대를 살아가게 된다.

작품의 배경은 고려시대 대몽항쟁시기(여몽전쟁)로 역사적 사실의 바탕을 기본으로 하여 그 위에 흥미있게 살을 붙여 나간다. 또한 만화의 제목이기도한 몽고의 장군 살리타이 뿐만 아니라 주인공 김사경의 아버지 김경손 장군, 후에 나오게 되는 김윤후 등도 역사적으로 중요한 실존 인물들이다.

또한 주인공 김사경과 몽고의 장군 살리타이와의 라이벌 구도, 여주인공이라고 볼 수 있는 몽골국 공주 알탄하다스를 사이에 둔 삼각관계 등도 흥미있는 부분이다.

만화 책의 제목이 왜 살례탑(살리타이) 인가?

왜 처녀귀신이 뜬금없이 김문빈을 고려시대로 불러들였는가?

현세에서 김문빈의 부모님은 왜 아들인 김문빈에게 그렇게 차갑고 무관심한가?

의문 투성이 이지만 만화책을 다 보고 난 후 이러한 의문점들이 풀리게 된다.

 

때로는 다소 자극적인 장면들도 거침없이 표현

 

멋지고 힘있는 그림체

우선 만화를 보게되면 멋진 그림체에 저절로 반하게 된다. 작가 노미영 선생님은 여성분이신데도 불구하고 남성분들의 작품 이상으로 힘있는 그림체를 살례탑에서 선보이고 있다.  때로는 부드럽게 그러나 필요에 따라서는 목을 베어버린다든지 아녀자를 겁탈한다든지(실제로 그런 장면을 자세히 묘사해 놓은 것은 아니지만) 등의 다소 자극적인 장면들도 적절하게 잘 표현되었다.

 

살례탑 완전판(1 - 7권) 완결

 

이렇듯 완성도 높은 스토리와 멋진 그림체를 두루 갖추고 있는 한국 만화의 숨은 보석과도 같은 살례탑은 2008년에 살례탑 완전판으로 발매 되었다. 기존의 만화책은 총 11권 완결 이었던 반면 완전판의 경우 총 7권 완결이며 책이 좀더 커지고 스토리도 조금 보강되었다고 한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hermoney.tistory.com BlogIcon hermoney 2012.07.11 16: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만화는 꽤 좋아하는데

    아무래도 일본만화위주로 보게되더군요

    이글을 보니 살례탑에 흥미가 갑니다

    대여점 가봐야곘어요^^

  2. jordan 2013.02.13 20: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국산만화 소개해주신 좋은 글인데 글 서두는 참 쓸데없는 내용이네요.
    전세계에서 일본 무시하는 나라가 한국이랑 중국밖에 없다고하죠.
    인정할줄 모르는건 자존심이 아니라 열등감일뿐입니다. 내 조국에 대한 자긍심과는 별개 문제로, 일본이라는 나라의 경제,사회,문화에 이르기까지 대단한 점들은 너무나 많습니다. 방금도 마침 어떤 통계 하나를 보고 왔는데, 일본이 전세계 인구 1천만명 이상인 나라 중에서 연간 인구 10만명당 살인범죄발생빈도가 압도적으로 가장 낮더군요. 한국이 일본에 비해 인구대비 살인사건이 무려 6배나 많이 일어납니다. 이런 예를 들자면 한도 끝도 없어요.

    만화만 해도 2% 뒤진다는 말은 궁색할뿐이죠. 만화의 퀄리티로 보나 만화 시장 자체의 규모로보나, 또 소비자들의 마인드로 보나, 2% 뒤지는게 아니라 일본의 2%나 될까 싶습니다.

    뭐 물론 이런 소리 해봐야 저 일빠색기 잡아죽여라~ 라고 몰려드는게 현실이지만, 암튼 뭐 제생각은 그렇습니다. 역사나 정치는 별개로 논할 일이고, 일본의 대단한점, 잘난점, 잘하는점, 이런것들은 그냥 눈치 안보고 맘껏 칭찬할수 있는 정도의 성숙함은 이제 갖출 때도 되지않았나 싶어요. 주인장님도 이글 쓰시면서 조심스러워하는게 보여서 안타까워서 한마디 남기고 갑니다.

    • Favicon of https://bonobo007.tistory.com BlogIcon amuse 2013.02.13 23: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눈치 본적도 없고, 조심스러워 한적도 없습니다. 민족적 자긍심이 아니라 실제로 우리나라가 더 우수하다고 생각하는 것 뿐입니다.
      소니가 아닌 삼성이 세계를 선도하고 있고, 일본사람들 조차 우리나라 가수 한번 보려고 안달이고, 올림픽에서도 발라버리는데
      제가 우리나라에 자부심을 느끼는게 뭐가 이상한 일입니까?
      물론 일본에도 대단한점도 많고, 배울점도 많은 건 알고 있습니다. 그건 세계 어느나라인들 배울점이나 대단한점이 없겠습니까?
      님이야 말로 남에나라 좋은 점만 찾아다닐게 아니라 우리나라에 우수한 점을 찾아보도록 노력해보았으면 좋겟네요~

  3. ㅎㅎ 2013.06.23 14: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렸을 때 시골에 놀러갔을때 코믹스? 같은 잡지에 있었던 게 기억이 나서 찾아봤는데 역시나 수작이었네요!! ㅎㅎ 글 잘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