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선의 선택 - 벤자민 해리슨(Benjamin Harrison)

 



미국의 한 정치가가 대통령 선거에 출마했다.

투표 결과가 발표되던 날 저녁
그  정치가의 친구와 가족 그리고 지지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개표 소식을 기다렸다.
그런데 정작 출마한 당사자는 결과를 지켜보는 대신 일찍 자야겠다며 자리에서 일어났다.
주변 사람들이 의아해하며 그 이유를 물었다.
그는 담담하게 답했다.
'내가 진다면 잠을 안자고 지켜본들 달라질 것이 없고,
이긴다면 내일부터 무척 바빠질 것이 아닌가.

그러니 푹 자는 것이 어떤 경우에도 최선의 선택일세'


 

 결국 그는 미국의 23대 대통령에 당선되었고 
그의 이름은 벤자민 헤리슨(Benjamin Harrison)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