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블로그의 투탑 네이버와 티스토리



앞서서 네이버 블로그의 장점을 소개하는 글을 포스팅 했다.
네이버 블로그만 칭찬하면 지금 사용하고 있는 티스토리 블로그가 서운할 것 같아서,
이번에는 티스토리 블로그를 칭찬해주려고 한다.



티스토리의 장점








블로그를 통한 수익 창출
하면 할수록 쉽지않은 블로그 운영, 좋은 글을 포스팅하기위해 창작의 고통과 싸우기도 하고 때로는 저조한 방문자 수에 속이 상하기도 한다. 이러한 고된 블로그 활동 속에서 짭잘한 수익이 발생한다면 큰 활력소가 아닐 수 없다.


뭐니 뭐니 해도 'money'



티스토리 블로그의 가장 큰 장점은 블로그 수익의 핵심인 광고 게제가 자유롭고 용이하다는 것이다.
설치형 블로그인 티스토리는 거의 모든 블로그용 광고들 설치할 수 있다.
많은 광고들 중에서 가장 많은 사람들이 사용하는 구글 애드센스, 실제로 구글 애드센스를 시작하기 위해 네이버 블로그에서 티스토리 블로그로 이사하는 사람들이 상당히 많다.
최근에 네이버 블로그에서도 '네이버 애드포스트'를 통한 광고 게제가 시작되었는데 아직은 미흡한 부분이 많은 것 같다.







다양한 유입 경로를 통한 높은 방문자 수
티스토리 블로그를 하면서 정말 신기하고도 감사한 점은, 네이버 블로그를 사용 할 때 보다 전체 포스트의 수가 확실히 적은데도 불구하고 방문자의 수는 오히려 2~3배나 높다는 점이다.




네이버와 티스토리의 방문자 통계를 비교해 보니 그 이유를 짐작할 수 있었다. 네이버 검색을 통한 유입 경로가 거의 대부분인 네이버 블로그에 비해 티스토리 블로그는 방문자의 유입 경로가 다음, 네이버, 네이트, 구글 등 매우 다양한 것을 알 수 있었다.
이러한 비교적 높은 방문자 수는 블로그가 발전하는데 두말 할 필요없는 긍정적인 요인이고, 블로그 활동의 재미도 더해준다.





메타 블로그를 통한 블로그 어필
자신의 블로그를 많은 사람들에게 홍보하는것도 중요한 블로그 활동 중 하나이다. 메타 블로그에 자신의 블로그를 등록해 놓기만 한다면 메타 블로그를 제대로 이용하는 것이 아니다. 다음뷰나 믹시 등의 추천버튼을 달기도하고 때때로 좋은 글을 작성해서 베스트에 뽑히기도 하고, 자신의 블로그를 구독하는 사람들을 늘려나간다.
이러한 '블로그 어필의 장'이라고도 할 수 있는 메타 블로그와은 원활한 연계또한 티스토리의 훌륭한 장점이다.






신고